IT모임 연합 IT Cartel

저는 워터폴을 빠르게 많이 하면 에자일이 된다고 믿는 1인입니다. 이분이 얘기하신 것은 빠뜨리는 것 없이 다 해야 하고 많이해서 숙련도를 높이고 프로세스를 점점 개발시켜나가서 속도를 상승시키는 과정이 필요하고 주장하는 것입니다.

계획, 실행, 출시 단위로 넓게 생각하면 워터폴과 애자일이 같으니까요. 
근데 애자일과 워터폴을 프로젝트 방법론 단위에서 논하면  좀 다른것같아요. 

워터폴은 처음부터 명확히 골(형태 범위 출시시기)을 설정하고 그게 맞던 틀리던 그 골을 향해 단계적으로, 골의 형태가 최대한 혹은 어느정도 갖춰졌다고 생각한, 설정되어있던 약속된 시점 즈음에 출시해야 하니 명확한 wbs 내에 기획 - 디자인 - 개발, 골. 직렬 넥스트넥스트.. 방식으로 진행하고 그게 가능하지만

폭포수처럼 한 방향으로 간다는 것


오해1. 에자일은 고객에 검증받는 과정이 포함되어 있잖아요!!!  

답변1. 먼저 에자일이 고객에게 검증 받는 과정이 필수가 아닌 것으로 알고 있고(린 프로세스가 말은 간결하지만 고객 피드백 과정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프로세스상에서 워터폴도 분석하여 세부 목적을 설정하는 과정이 있으며 에자일에서도 거시 목적은 고정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왼쪽에 린 프로세스에서는 DATA를 MEASURE하는 과정이 있으며 오른쪽에 에자일 프로세스에는 개발자들의 Review가 포함되어 있다.

 

 

주의 : 린 프로세스에서 측정하는 데이터라는 것이 정량적인 데이터가 아니에요. 초반에 데이터가 적을 때는 정량적 데이터는 무의미합니다. 이것을 오해하시면 너무 많은 시간을 측정하는데 쓰이게 될 수 있어요. 


말씀하신대로라면 제가 생각하던 애자일과는 좀 다른데, 애자일이란게 불필요한 사전조사나 기획, 문서들을 만들어낼 시간에 시제품 부터 내고 그 피드백으로 거시적 목표를 위해 더 좋은 <- 여기까지 에자일의 이념적 관점에서는 정확합니다.

오해2. 사용자에게 맞는 제품을 만들어가기 위해서 검증이 필수가 되지않으면 자기함정에 빠질 확률이 높아지지 않을까요? 

답변2. 먼저 에자일이 가지는 의미가 2가지로 나눠져 있다는 것을 고려해야 합니다.

  1. 구조적으로 접근하면 린 프로세스가 에자일 프로세스에 포함되는 것이겠죠. 저는 에자일 보다 린 프로세스를 더 선호합니다.
  2. 이념적으로 접근하면 불필요한 사전조사나 계획, 문서들을 만들어내는 기획에 들어가는 시간과 노력을 절감하자라는 것입니다. 그래서 에자일은 프로세스가 아니라 '철학'에 가깝다고 주장하시는 분들도 많습니다.

질문1. 애자일 방식이 오히려 독이 될 수 있는 경우는 어떤 경우일까요? 

(고객 피드백에 포함되지 않은 )에자일 방식이 린 프로세스 보다 더 유용하게 사용되어질 수 있는 케이스라고 하면.... 에자일 프로세스가 원래 개발자들 사이에서 나온 개념이고 성능 개선과 같이 개발 중심으로 돌아가야 하는 프로세스에서는 더 적합 할 수 있겠죠.

에자일이 개발자들 중심으로 작업되어질 수 있는 것이라면 린 프로세스에서는 거기에 기획자 및 디자이너를 추가하여 작업되어질 수 있습니다. 거기에서 속도와 효율 측면을 고려하였을 때 아예 개발자가 빠지는 것이 더 좋을 수 있다고 생각하고요. (창업과 질문2와 연결되는 얘기....) 

마지막 주의 : 에자일, 린 프로세스를 위한 팀구성

에자일 프로세스는 기획을 할 줄 아는 개발자 또는 개발과 기획을 할 줄아는 PM있어야 합니다. 린 프로세스도 팀세팅을 하기 어려운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기본적으로 프로토타이핑을 할 줄 아는 기획자 또는 디자이너가 있어야 하고 고객들의 데이터를 분석 할 줄 아는 기획자 또는 마케터가 필요합니다.  

질문2. MVP 수준의 경우에는 워터폴이 더 적합하다고 볼 수 있을까요? 

답변4. 저는 오히려 MVP가 더 에자일하게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단 여기서 조건은 코딩을 제외해야 한다는 것이고요.

이러한 방식을 디자인 경영이라고 받아들이는 사람도 있는 것 같지만... 프로토타이핑 툴을 이용해서 실제 제품처럼 만들고 그것을 가지고 영상을 찍어 올리거나 더 간단하게는 프로모션 이미지만 만들어서 광고를 해보면 됩니다. 그걸로도 충분히 분석이 가능해요. 

위의 얘기에 대해서 더 알고 싶다면 아래 글을 읽어보세요!

 

초기창업팀에 개발자가 필요 없는 이유( feat 아이디어 불패의 법칙)

아래에 있는 글과 이어지는 글입니다. 제가 주제를 일부러 그렇게 정하는 것은 아닌데 Topdown방식으로 정하고 있네요 ㅎㅎ 개발팀을 위한 기획이 중요한 이유 다음에 이번에 쓰는 내용은 예비창

goodantak.tistory.com

기획자, 디자이너들끼리 뭉치면 좋겠다 싶어서 서비스 기획자방에서 UIUX디자이너방 링크 주기적으로 공유하고 있습니다. 

 

서비스 기획 멘토링 (앱/웹 서비스)

#서비스기획 #앱 #웹 #어드민 #스타트업 #주니어기획자 #신입기획 #화면설계 #스토리보드 #와이어프레임 #유저시나리오 #app #IT기획자

open.kakao.com

 

 

UI/UX 디자인 스터디

#ui #ux #figma #xd #sketch #appdesign #design #디자인 #it #피그마

open.kakao.com

 

그렇다고 개발자분들을 싫어하거나 개발이 중요하지 않다는 것은 아니지만.... 창업 단계나 사업화 단계 보다는 서비스 런칭하고 고도화 할 때, 그로스해킹이 필요 할 때 더 필요한 것 같아요. 

왼쪽을 보면 린 스타트업이 교집합으로 들어가 있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Lean Startup 아래에 있는 데이터 분석은 이 때 UX적인 접근의 정성적인 분석 방법과 실제로 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정량적인 분석 방법이 포함되는 것입니다. 사실은 이런 것들이 넓은 의미에서 마케팅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디지털 마케팅의 한 종류라고 주장하시는 분들도 있거든요. 거기에 완전히 동의를 하지는 않지만 비중이 크다는 것은 인정합니다.&nbsp;

마지막으로 에자일 특히 린 스타트업 프로세스를 창업교육아 엑셀러레이터 같은 곳들에서 스타트업에게 특히나 미신처럼 믿게끔 가르치는 경향이 있는 것 같은데... 이게 개발팀에서도 되게 힘든 일이고 사업적으로도 팀구성이 진짜 빡세서 처음부터 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해요. 그래서 저는 스타트업에게 에자일을 추천하지 않습니다. 린 스타트업은 더 힘들어요. 스타트업에게 불가능하다고 얘기도 해도 될 정도로요. 진짜 간결하게 하려면 시장검증도 일종의 마케팅의 영역이라고 할 수 있어서 마케터랑 디자이너분이 같이 하셨으면 합니다. 마케터랑 디자이너분들도 코딩이 불필요한 툴 정도는 다루실 수 있잖아요. 

총합 1.6만 명 규모 5개의 주류 IT커뮤니티가 컨소시엄을 맺었습니다. 파트너십 문의나 제휴, 공동 프로젝트 제안 및 제보는 항상 감사하고 애정합니다.

  • 웹/앱 분야
  • 직장인, 재직자
  • 예비창업자

위 3가지와 관련된 기관을 선호합니다.

정책
1. 자유롭게 사고하기, 이상과 현실을 모두 고려하기
2. 열정페이 손절 / 품앗이 권장
3. 불완전한 것을 만드는 것에 익숙해지기

문의

  • 카카오 오픈프로필 : open.kakao.com/me/itstartup
  • 전화번호 : 010-4210-2969
  • 이메일 : mitick2969@gmail.com 

 

후원 : 농협중앙회 302-0039-6040-71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